Skip to content

Gom's Family

2020.09.08 23:17

친구의 방문

조회 수 16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 

금요일 오후, 단톡방에 올라온 친구 승희의 카톡

"집에가서 혼자라도 술 한잔 마셔야겠다."

 

그리고 나의 답변

"내일 술 갖고 와라. 우리집 마당에서 묵자"

 

토요일 오후 3시,

승희가 기어코 저 멀리 안양에서 야구하던 준형이까지 꼬셔서 데리고 왔다. ^^

코로나 시국에 이렇게라도 얼굴보고 술 한잔하니 참 좋다...

 

 

?

Copyright Gomspapa, Since 2002.

Created with Xpress Engine. Modified by Gomspapa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