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ip to content

Gom's Family

2002년 ~ 2004년 Gomspapa 결혼전의 기록입니다.
조회 수 381 추천 수 1 댓글 4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
늘 반복되는 지루한 일상이지만
마음과 생각이 통하여 작은 것에도
웃음을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사람들을 만날 수 있으니
오늘 하루도 선물입니다.

늘 실수로 이어지는 날들이지만
믿음과 애정이 가득하여 어떤 일에도
변함없이 나를 지켜 봐 주는 가족이 있으니
오늘 하루도 선물입니다.

늘 불만으로 가득한 지친 시간이지만 긍정적이고 명랑하여 언제라도
고민을 들어줄 수 있는 좋은 친구가 곁에 있으니
오늘 하루도 선물입니다.

늘 질투와 욕심으로 상심하는 날들이지만
이해심과 사랑이 충만하여 나를 누구보다
가장 아껴 주는 사랑하는 연인이 있으니
오늘 하루도 선물입니다.

그 많은 선물들을 갖기에는 부족함이 많은 '나'이지만,
하루 하루 힘들다고 투정하는 '나'이지만,
그래도 내가 열심히 살아갈 수 있는 이유는
이 소중한 사람들이 있기 때문입니다.

그 어떤 값비싼 선물보다 소중한 사람들을
만날 수 있는 오늘 하루가 가장 큰 선물입니다.


선배~~화이링입니다~~*^^*
친구싸이트에 갔다가 넘 좋아서리 퍼왔어요..

글구..눈구경하세요~~
여기는 어제 첫눈이 내렸어요~
물론 지금도 무지하게 내리고 있고...


아마 이사진 찍을때만해도 눈을 보고 좋아라~~했답니다...


?
  • ?
    친구 2003.12.08 19:32
    오늘 아침에 여기도 눈이 무지하게 왔단다...차가 막히고 고생은 하지만...난도 아직 눈이 좋아라....^&^
  • ?
    김민호 2003.12.10 02:43
    그래... 오늘 하루도 선물이었겠지..
    그런줄도 모르고...
    선물 준 사람의 성의를 무시해버렸구먼..
  • ?
    경아 2003.12.10 03:48
    오늘 하루두 화이링~~~
    서울에두 눈이 무지많이 왔다던데..괜찮은지??
  • ?
    김민호 2003.12.10 11:49
    눈에 깔려도 좋겠으니...눈좀 봤으면 좋겠다.. ^^;
    재작년에는 그렇게 지긋지긋하던 눈이었는데.
    사람의 마음이란것이 참으로 간사하도다.

2021.12
1 2 3 4
5 6 7 8 9 10 11
12 13 14 15 16 17 18
19 20 21 22 23 24 25
26 27 28 29 30 31

Copyright Gomspapa, Since 2002.

Created with Xpress Engine. Modified by Gomspapa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